종료 직전 짜릿한 쐐기골… 맨시티, 도르트문트에 2-1 승리

스포츠

종료 직전 짜릿한 쐐기골… 맨시티, 도르트문트에 2-1 승리

샴푸린스하트 0 336 0

맨체스터 시티가 챔스 8강 1차전에서 도르트문트에 2대1로 승리했다./ 사진=로이터 

맨체스터 시티가 챔스 8강 1차전에서 도르트문트에 2대1로 승리했다./ 사진=로이터 


맨체스터 시티가 경기 종료 직전 역전 골을 넣으며 도르트문트를 어렵게 이겼다.

7일(한국시각) 맨체스터 시티는 에티하드 스타디움서 열린 2020-21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8강 1차전에서 보루시아 도르트문트에 2대1로 승리했다.

맨체스터 시티는 전반 19분 도르트문트의 실수를 놓치지 않고 골로 연결했다. 도르트문트 엠레 찬의 패스를 리야드 마레즈가 하프라인 부근서 가로챈 후 케빈 더 브라위너가 드리블로 돌파하며 역습했다. 필 포든과 마레즈를 거친 속공을 더 브라위너가 마무리하며 1대0으로 앞서갔다.

이후 심판 판정 시비로 경기가 어수선하게 진행됐다. 전반 29분 맨체스터 시티 프리킥 상황서 로드리가 찬의 뒤꿈치에 맞았다며 얼굴을 감싸 쥐었다. 주심은 페널티킥을 선언했지만 비디오 판독(VAR) 결과 접촉이 없었다며 페널티킥 판정을 취소했다.

VAR 덕을 본 도르트문트는 몇 분 후 반대로 심판이 VAR를 하지 않아 억울한 상황을 맞았다.


도르트문트의 롱패스를 맨체스터 시티 에데르송 골키퍼가 처리하는 과정에서 벨링엄이 가로채 골을 터뜨렸다. 그러나 주심은 벨링엄이 에데르송에게 위험한 행동을 했다며 파울을 선언했다. 느린 장면으로 보면 벨링엄이 볼을 먼저 건드려 볼 소유권은 도르트문트쪽에 있었다. 도르트문트가 충분히 아쉬워할 만한 상황이었다.

후반전에 들어가자 도르트문트는 엘링 홀란드에게 볼을 넘기며 기회를 만들었지만 동점 골은 쉽게 나오지 않았다. 결국 도르트문트는 후반 39분 마르코 루이스가 동점 골을 터뜨리며 1대1을 만들었다.

승리가 절실했던 맨체스터 시티는 막판 공세를 펼쳤고 후반 45분 포튼이 골을 터뜨려 2대1로 승리했다.

,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KakaoTalk NaverBand Naver Tumblr Pinterest 프린트 신고
0 Comments
제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