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에서 제일 기괴했던 사건

유머

한국에서 제일 기괴했던 사건

샴푸린스하트 0 439 0

16267454380639.jpeg 


아빠,범인A (엄마),범인B (아들),딸(사망),남편 지인 


2016년 8월19일 아침 6시 경 


아빠가 출근준비하다가 시끄러워서 방문을 열고 나와보니 


부인, 아들, 딸들이 개에게 악령이 씌워졌다며 개죽이려고 함 


아빠가 이게 뭐하는 짓이냐며 가족들에게 난리침. 그 때 


딸이 무서운 눈빛으로 대들면서 화를 냄. 남편은 그냥 귀찮 


아서 출근해버림. 


6시20분. 


가족들이 애완견을 합심해서 죽여버림. 


6시반경. 


딸이 갑자기 손을 부들부들 떨며 자신의 목을 조르고 


이를 말리던 자기 엄마 목도 조름. 놀란 엄마는 애완견의 


악령이 딸에게 갔다고 소리치고 오빠가 여동생을 엄마 


에게 떼서 화장실에 강제로 눕힘. 엄마는 딸이 못움직이도록 


누르고 오빠가 칼을가지고 와서 목을 찌름. 그때 엄마는 


둔기로 딸의 옆구리를 계속 때림. 오빠는 여동생의 목을 


잘라버림. 이때가 오전 6시40분경. 


엄마는 범행직후 옷갈아입고 도망침. 


아들은 집안에 있다가 아빠에게 전화해서 여동생 죽였다고 


말함. 아빠는 놀라서 자신이 직접 집에가지못해 자신의 지인 


에게 집에 좀 가봐달라고 함. 지인은 집에 도착후 소스라치게 


놀랐고 바로 경찰에 신고함. 아들은 별저항 안함. 


경찰은 곧바로 출동. 몸과머리가 분리된 여자시신을 보았고 


바로 아들을 체포함. 아빠는 부인에게 전화하여 자수를 


귄했고 부인은 자수하기로 결심하고 경찰서로 향함. 


19일 오후 6시반. 경찰서 인근 도로에서 부인 체포함.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KakaoTalk NaverBand Naver Tumblr Pinterest 프린트 신고
0 Comments
제목